우울증을 벗어날 수 있는 다양한 방법

내 마음에 드리운 검은 그림자, 우울증

글자 크기 늘이기|글자 크기 줄이기|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건강명상 | 기자 |입력 2012년 04월 03일 (화) 13:53   

페이스북 트위터 더보기


마음에 어두운 그림자를 드리우는 병
, 우울증. 우울증은 보통 세로토닌(serotonin)이라는 신경전달물질이나 노르아드레날린(Noradrenalin)이라는 신경물질과 관련 있다. 항우울제는 우울증이나 불안 장애와 관련이 있는 이 두 호르몬이 신경세포에서 더 많이 분비되게 하여 상태를 호전시킨다.

우울증, 누가 걸릴까?

전체 인구의 대략 17퍼센트 정도가 살아가면서 한 번은 우울증에 시달리는 것으로 추정되며, 모든 연령대에서 골고루 나타난다. 그중에서도 30~60대에서 발병률이 가장 높으며,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대략 두 배 정도 자주 나타난다.

사람과 만나는 것을 즐기는 사교적인 사람에서부터 나이 든 변호사까지. 우울증은 그 대상을 가리지 않는다. 많은 사람은 우울증이 그저 침울하고 불쾌하고 실망스럽고 불만을 느끼는 기분쯤으로 생각한다. 그러나 우울증은 그 이상으로, 반드시 인지하고 치료해야 하는 심각한 질병이다. 그러지 않으면 자살 같은 심각한 결과가 나타날 수 있기 때문이다.

다행인 것은 우울증은 충분히 치료할 수 있는 병이라는 점이다. 올바른 치료를 받는다면, 예전처럼 균형 잡힌 기분을 되찾을 수 있다. 우울증,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자기 치유법

우울증이 심해질수록 타인과의 접촉을 모두 피하고 싶어질 수 있다. 그러나 가족, 친구, 지인에서 도망치지 말아야 한다. 사람들과의 만남을 피할수록 우울증 치료에 매우 효과적인 방법, 즉 여러분에게 선의를 지닌 사람들의 긍정적 지원, 인정, 공감을 포기하는 것이다.

가족이나 친구, 지인 등 신뢰할 수 있는 사람을 만나 자신이 겪고 있는 정신적인 어려움에 관해 이야기를 나눠보자.

처음에는 자신이 고민하는 어려움 대해 다른 사람과 이야기하는 것이 꺼려질 수 있다. 하지만 이야기를 막상 하면 사람들이 기대한 것 이상의 이해심을 보여 줄 것이다. 믿을 수 있는 사람과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지 토론하다 보면, 해결할 수 없어 보이던 문제가 돌연 아무것도 아닌 사소한 일로 보일 수 있다.

약물치료

우울증에서 항우울제 치료는 중요한 요소다. 오늘날 항우울제들은 일반적으로 부작용이 적다. 몸에서 거부반응이 적고, 그 효능과 안정성을 검증하기 위한 연구도 무수히 한다. 혹시나 겪을 수 있는 부작용도 의사의 세심한 처방으로 약물을 잘 고른다면 최소화할 수 있다.

항우울제의 효과는 대략 일주일 안에 나타나 잠을 잘 자게 하고 식욕 증진과 의욕 상승을 불러온다. 우울한 기분 상태를 최대한 좋게 만드는 데는 2주에서 6주까지 걸릴 수 있다. 하지만 이 기간 에 의사와 상의하지 않고 복용량을 늘리거나 줄여서는 안 된다.

수면 박탈 치료와 빛 치료

수면 박탈 치료는 단순히 밤새도록 깨어 있으면 되는 간단한 치료법이다. 밤새 어떤 활동을 하든 상관없이 깨어 있어야 하고, 다음 날 아침에도 잠을 자면 안 된다.

가벼운 우울증의 일부 환자들은 밤샌 다음 날 기분이 좋아지는 황홀감을 겪으며 우울증이 치료된다. 이 방법은 아쉽게도 늘 도움이 되지는 않지만, 위험성이 없으므로 쉽게 시도해볼 수 있다. 효과는 빠르게 사라질 수 있으나, 수면 박탈을 반복해서 시도하면 전체적인 우울증 기간을 줄이는 데 도움된다. 그러나 기분에 아무런 변화가 일어나지 않는 사람에게 이 방법은 효과가 없다.

수면 박탈 치료는 빛 치료와 병행할 수 있다. 빛 치료는 하루에 40분씩 광원 앞에 있으면서 빛을 쪼이는 방법이다. 빛 치료는 일조량이 적은 겨울에 나타나는 계절성 우울증에 특히 효과적이다. 수면 박탈 요법과 병행할 경우, 한밤중을 뜬눈으로 보낸 다음 이른 새벽 시간에 광원 앞에 앉으면 된다. 특히 자연광의 힘을 활용해 야외에서 산책하면 효과적이다.

. 김효정 manacula@brainworld.com
도움
. 우리가 꼭 알아야 할 마음의 병 23가지, 보르빈 반델로 지음, 교양인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휴문의

페이스북 트위터 더보기

이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브레인월드 로그인 트위터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 *원하시는 사이트에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등록
댓글수 (0)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317 아모제논현빌딩 7층   (주)브레인월드코리아

대표이사 이갑성   TEL : 02-2135-2369   FAX : 02-2016-3209   E-mail : chycho1206@gmail.com

사업자등록번호 : 211-87-95938   통신판매번호 : 강남-15481